상단여백
HOME 해외여행 아시아
‘스타트렉 비욘드’에 나온 미래도시 ‘두바이’버즈칼리파는 톰크루즈의 ‘미션임파서블’에도 등장
최승언 기자 | 승인 2016.08.23 19:37
스타트랙의 예고편에서 미래 도시의 디자인을 보여준 요크타운은 두바이를 로케이션을 삼았다. 사진 제공/ 두바이관광청

[트래블바이크뉴스=최승언 기자] 미국의 뉴욕, 샌프란시스코, 파리, 런던...이들의 공통점은 수 없이 많은 영화에 나오는 도시라는 점이다. 영화가 뜨면 덩달아 그 로케이션이 유명 관광지가 되는 경우가 흔하다. 중동의 미래도시 두바이도 그렇게 유명한 로케이션이 되어가고 있다.

지난 8월 17일 개봉하여 흥행몰이를 하고 있는 '스타트랙 비욘드'에는 미래도시가 등장하는 데 그 곳이 바로 두바이다. 이 할리우드 영화는 평화롭게 우주를 항해하던 거대 함선 엔터프라이즈호가 최첨단 기지에서 재충전의 시간을 가지려던 중 엔터프라이즈호와 대원들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존재로부터 공격을 당한다.

8월 17일 개봉해 흥행몰이를 하고 있는 스타트렉 비욘드의 미래도시는 두바이에서 촬영했다. 사진 출처/파라마운트픽처스

이 예상치 못한 공격으로 인해 엔터프라이즈호는 순식간에 붕괴 되고, ‘커크’ 함장(크리스 파인)을 비롯한 대원들은 뿔뿔이 흩어져 낯선 행성에 불시착하게 된다.  최첨단 우주기지 요크타운에 USS 엔터프라이즈호가 이곳에 정박하는 신이 영화의 도입부를 이룬다.

스타트렉 비욘드의 예고편에서 미래 도시의 디자인을 보여준 요크타운은 두바이에서 촬영했다. 영화 중 황량한 분위기의 행성 ‘알타미르’는 캐나다 밴쿠버 외곽에 있는 채석장이다. 영화의 상상력에 동원된 우주정거장 요크타운의 실체 두바이로 여행해 보자.

평화롭게 우주를 항해하던 거대 함선 엔터프라이즈호가 정체를 알 수 없는 존재로부터 공격을 당해서 낯선 행성에 불시착하게 된다. 사진은 ‘커크’ 함장(크리스 파인). 사진 출처/파라마운트 픽쳐스

두바이는 잠간 나오고 말지만 도입부의 우주정거장의 웅장한 모습을 표현하기에는 두바이가 제격 었을 것이다. 돛단배 모양의 호텔 부르즈 알아랍의 로비는 각종 첨단 디자인으로 장식되어 마치 미술관을 방문한 듯한 느낌이 드는 곳이다.

춤추는 분수가 설치된 중심은 시원하게 높힌 천정과 황금 기둥으로 화려함이 극치를 이루고 대형 아쿠아리움까지 갖추고 있다. 부르즈 알아랍에는 ‘눈에 보이는 대로 믿으라’는 문구가 쓰여 있다. 건물 치장에 사용한 노란 색이 실제로 금임을 강조하기 위한 잠언이다.

스타트렉 비욘드의 미래 도시 요크타운은 두바이에서 촬영을 했다. 그러나 황량한 분위기의 행성 ‘알타미르’는 캐나다 밴쿠버 외곽에 있는 채석장에서 촬영헸다. 사진 출처/파라마운트픽처스

2005년 2월에 착공해 거의 5년 가까운 건축기간을 거쳐 태어난 부르즈 할리파는 두바이의 신도심에 건설된 초고층 건물로, 전체 높이는 160층으로 828m 높이를 자랑한다. 상업 시설과 주거 시설, 오락 시설 등을 포함한 대규모 복합 시설로 이용된다.

건물 내 54개의 승강기는 분당 600m 속도로 움직이는 고속 승강기이다. 초당 10m, 우사인 볼트가 리우 올림픽에서 200m를 전속력으로 달렸을 때가 9초 78이었으므로 이것과 거의 비슷한 속도다. 건물 면적은 서울 코엑스의 4배이다.

돛단배 모양의 호텔 부르즈 알아랍의 로비는 각종 첨단 디자인으로 장식되어 마치 미술관을 방문한 듯한 느낌이 드는 곳이다. 사진 출처/두바이관광청

고강도 파이프와 콘크리트를 사용해 강도 6.0의 지진과 태풍에 견딜 수 있는 최고의 건축물로 시공되었다. 70만 개의 센서와 인공위성 시스템까지 가동해 3일 만에 한 층씩 올린 기술력이 세계의 주목을 받은바 있다. 두바이가 영화 속에 등장하는 것은 이번만이 아니다.

미션임파시블에서는 톰크루즈는 부르즈 할리파의 로비를 걷는 장면을 촬영되었다. 부르즈 할리파는 최고층 전망대와 세계 최대 쇼핑몰로 유명한 부르즈 할리파는 삼성물산이 세계 최고 높이로 시공한건축물로 공사비만 1조 3908억 원이 들었다. 2개의 전망대 중 부르즈 두바이의 전망대는 124층에 배치되어 있다.

두바이 여행 상품은 롯데관광, 모두투어, 웹투어 등에서 상품으로 내놓았다. 모두투어의 경우 두바이 아부다비 완전정복이란 상품으로 가격은 89만 9천원부터이다.

최승언 기자  travel-bike@naver.com

<저작권자 © 트래블바이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 NEWS

최승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7주년 이벤트’ 생년월일에 숫자 ‘7’이 들어간다면? icon여행 중 콜레라 대처는 이렇게 icon어둠 속 100년 ‘남산’ 이제 양지로 icon사용자 38%, 마감 직전 호텔 예약하는 이유는? icon선택의 폭 넓어진 추석 명품 선물세트 icon‘최고의 사랑’ 허경환♥오나미가 찾아간 ‘주문진’ 어때? icon‘제주’도 제친 한국인 선호 가족 여행지는? iconITX-청춘 열차타고 떠나는 닭갈비·막국수 맛 기행 icon페루 고대문명 유적지, 야간특별관람 개방 icon늦여름 바캉스객 위한 특별한 발리 여행 icon인도네시아, FAA 항공안전평가 1등급으로 상향조정 icon‘2016 가을맞이 요트타기’ 온라인 이벤트 실시 icon승객 편의성 높인 수하물 규정 변경 icon‘황금 추석 연휴’ 최고의 여행지, ‘홍콩’ 그리고 ‘마카오’ icon‘송혜교’가 후원한 ‘우토로’는 어디? icon“이놈들 시원하겠다!” 더위 언제까지... icon올림픽 끝나면, 아마존 삐라냐 낚시 “어때요” icon장동건 고소영 신혼여행 갔던 리조트 ‘불가리’ icon호텔 개관 100일 기념, 객실 숙박권 증정 이벤트 icon독일 ‘루터’ 발자취 따라 가는 자전거여행 icon‘여름 끝’ 호텔은 이제 가을맞이 한창 icon유럽 신혼여행은 “안전하게 패키지로 가세요” icon꼭 가봐야 할 TOP 미국 호텔은? icon보물 가득한 발칸반도의 매력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Travel Bike News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 : 트래블바이크뉴스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2941  |  등록일자 : 2013년 12월 26일  |  제호: Travel Bike News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효설  |   발행주소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37번지 대우디오빌 캔두비즈니스센터 125호
발행일자 : 2013년 12월 4일  |  전화번호 : 02-365-0563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김효진  |  사업자번호 : 110-20-33150
Copyright © 2019 감성미디어 트래블바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