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꿈의 항공기’ 보잉 787-9 2호기 도입
상태바
대한항공, ‘꿈의 항공기’ 보잉 787-9 2호기 도입
  • 김지수 기자
  • 승인 2017.04.27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일 국내선 김포~제주 노선 투입, 6월부터는 국제선
대한항공은 지난 25일 ‘꿈의 항공기’로 불리는 보잉 787-9 2호기를 인수했다. 사진/ 대한항공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수 기자] 대한항공은 지난 25일 ‘꿈의 항공기’로 불리는 보잉 787-9 2호기를 인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대한항공이 추가 도입한 두번째 보잉 787-9 차세대 항공기는 현지시간으로 4월 25일 시애틀 보잉 에버렛 딜리버리센터를 출발해, 한국시간으로 26일 오후 인천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신규 도입한 항공기는 이후 무선국 인가 및 보안 검사 등 관련 절차를 마친 후 오는 5월 2일부터 김포~제주 노선에 매일 3회 투입될 예정이며, 기존에 김포~제주 노선을 매일 3회 운항 중인 보잉 787-9 1호기와 더불어 매일 6회 고객들과 만나게 된다.

보잉 787-9 항공기는 기체 50% 이상을 탄소복합소재로 만든 환경 친화적인 차세대 항공기로, 기내 기압과 습도를 높여 고객들에게 보다 쾌적한 기내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타 항공기 대비 1.5배 큰 투명도 조절 가능한 창문과 약 5인치 더 높아진 객실 천정높이, 다양한 모드가 지원되는 기내 LED 조명으로 승객이 보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여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한편 대한항공은 이번 국내선 운항 이후, 6월 1일 토론토, 후쿠오카를 시작으로 국제선에 보잉 787-9 항공기를 투입할 계획이다. 올해 5대를 비롯해 모두 10대를 순차적으로 도입해 장거리 노선에 전략적으로 투입할 예정이다.

Tag
#N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