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를 배 위에서 즐길 수 있다고?
상태바
‘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를 배 위에서 즐길 수 있다고?
  • 김지수 기자
  • 승인 2018.01.1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의 야경을 눈 과 귀로 즐길 수 있는 황홀한 시간 선사
월드 드림호에서는 세계 최초로 홍콩의 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를 즐길 수 있다. 사진/ 드림 크루즈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수 기자] 드림 크루즈의 두 번째 선박인 월드 드림 호는 홍콩을 모항으로 출항하고 있는 5000여명이 동시 승선 가능한 16만톤급의 최신, 최대 선박이다.

월드 드림호에서는 세계 최초로 홍콩의 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A Symphony of Lights)를 즐길 수 있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레이져 쇼 중 하나로 인정 받는 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 는 수많은 레이져 빛과 LED스크린, 조명이 한데 어우러져 드림 크루즈 승객들에게 홍콩의 야경을 눈 과 귀로 즐길 수 있는 황홀한 시간을 선사한다.

월드 드림 호는 레이져 쇼 외에도 승객들을 위한 새롭고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제공 하고 있다. 사진/ 드림 크루즈

매주 금요일 밤, 최첨단LED조명 장치를 갖춘 월드 드림 호는 한층 더 화려한 홍콩의 스카이 라인을 제공하기 위해 300미터 길이의 선박 전체를 LED조명으로 밝히며, 라이브 음악, 댄스 및 3D레이저 효과를 이용해 바다 위에서의 축제를 보여준다. 월드 드림 호는 이러한 레이져 쇼 외에도 승객들을 위한 새롭고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제공 하고 있다.

월드 드림호는 바다에서 가장 큰 가상 현실 VR체험관(Esc Experience Lab)을 개발했다. 월드 드림 호에서 처음 경험 할 수 있는 이 체험관에서는 다양한 시뮬레이터와 VR 게임을 제공하며 승객들을 새로운 영역으로 빠져들게 만든다.

드림 크루즈의 두 번째 선박인 월드 드림 호는 홍콩을 모항으로 출항하고 있는 5000여명이 동시 승선 가능한 16만톤급의 최신, 최대 선박이다. 사진/ 드림 크루즈

매일 밤 펼쳐지는 다양한 쇼 중 하나인 “Sonio”는 꿈속에서의 영감을 받은 그림과 같은 작품으로 월드 드림 호의 시그니처 쇼이다. 999석 규모의 월드 드림호의 대극장인 조디악 씨어터를 매혹적인 3D와 함께 음악과 마술은 물론 즐거운 춤으로 극장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이 뿐만 아니라 드림 크루즈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쇼로는 클래식 볼룸의 우아함과 라틴 볼룸의 열정을 조화시킨 “Some Like It Hot” 등 아시안 승객들의 감성에 맞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제공한다.

홍콩을 모항으로 하는 월드 드림 호는 매주 금요일 홍콩-해상-홍콩의 주말 2박 크루즈 그리고 이국적이고 새로운 문화로의 여정인 5박 일정으로 초대한다. 겨울에 떠나는 태양이 가득한 휴양지로의 여행으로는 5박6일간의 필리핀 마닐라와 보라카이 스케줄 또는 베트남의 호치민과 나트랑 기항 스케줄이 있다.

Tag
#N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