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한파 이겨낸 딸기 수확, 서울서 체험 가능
상태바
겨울한파 이겨낸 딸기 수확, 서울서 체험 가능
  • 김지현 기자
  • 승인 2019.02.1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초구 내곡동에 딸기체험농장 1,190㎡ 시범운영, 18일부터 4일간 접수
겨울 한파를 이겨낸 3,500포기의 딸기를 직접 수확해보고, 수확한 딸기로 잼을 만들어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사진/ 서울시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겨울 한파를 이겨낸 3,500포기의 딸기를 직접 수확해보고, 수확한 딸기로 잼을 만들어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서울시는 1,190㎡ 규모의 딸기체험농장(서초구 내곡동)에서 ‘딸기수확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내 사회복지시설이라면 신청할 체험 프로그램에 신청할 수 있으며,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2월 18일(월)부터 21일(목)까지 4일간 접수받는다.

딸기체험시설은 고령화로 인한 노동력 부족 현상(일반 땅 재배 대비 50% 절감)을 극복하는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으며, 개인 스마트폰을 통해 영양분의 공급량과 산도(pH)를 조절하고, 하우스 내 환경조절을 위해 스마트 팜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딸기 수확체험 등을 통해 농업의 6차 산업화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딸기 수정을 위해 수정벌을 이용하고 있으며, 딸기 수확량을 높이고 튼실한 열매가 맺히도록 하기 위해 클로렐라를 1주일에 한 번씩 주고 있다.

참여대상은 서울시 소재의 사회복지시설로, 참여한 단체는 딸기수확체험과 딸기잼 만들기 등의 체험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신청방법은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공고문의 신청서를 작성하여 접수하면 된다.

선정된 단체는 2월 26일(화)~4월 26일(금) 기간 중 농업기술센터와 일정을 협의 한 후 참가하면 된다.

Tag
#N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