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경강선 평창역장·강릉역장 임명
상태바
코레일, 경강선 평창역장·강릉역장 임명
  • 김지현 기자
  • 승인 2017.11.2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위한 검증된 인재 배치
코레일은 경강선(서울∼강릉) 개통에 앞서 역량과 능력이 검증된 우수한 인재를 평창역장(홍영신, 44세)과 강릉역장(정용욱, 37세)에 각각 임명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 코레일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코레일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경강선(서울∼강릉) 개통에 앞서 역량과 능력이 검증된 우수한 인재를 평창역장(홍영신, 44세)과 강릉역장(정용욱, 37세)에 각각 임명한다고 밝혔다.

경강선은 12월 중순 개통 예정이나 열차 시험 운행과 시설물 안전점검, 고객서비스 등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하여 평창동계올림픽 지원에 차질이 없도록 진행하기 위해 평창역장과 강릉역장을 개통 전 배치한 것이다.

특히, 이번에 신설된 평창역에는 강원도 평창이 고향인 홍영신 역장이 부임한다. 홍 역장은 평창역 초대 역장과 여성 역장이라는 상징성과 원주역장 재임 시 여성 특유의 섬세한 리더십과 유능함을 인정받아 임명됐다.

강릉역장에 부임하는 정용욱 역장은 정동진 역장으로 재임 시 경강선 건설 단계부터 평창동계올림픽 준비를 함께 했으며 관광명소인 정동진역을 찾는 국내외 다양한 손님 맞이 경험을 인정받았다.

또한 코레일은 평창동계올림픽 개최와 경강선 운행에 필요한 인력 346명을 배치 완료해 역무, 운전, 차량, 시설, 전기 등 각 분야별 종합적 안전 점검과 열차 시험 운행을 진행하고 있다. 12월 초까지 69명의 인력을 추가 배치해 경강선 개통과 안전 수송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유재영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내부의 우수한 인재 중에서 뛰어난 능력과 역량을 인정받아 배치된 만큼 신임 역장이 제 역할을 충분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레일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범국가적 행사 지원과 경강선 개통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