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2분기 송출객수 48만 명…전년 동기 대비 74% ↑
상태바
하나투어, 2분기 송출객수 48만 명…전년 동기 대비 74% ↑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4.07.04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아, 일본 등 근거리 여행지 인기 여전…중국 여행 수요 증가
하나투어의 올해 2분기 해외 패키지 송출객수가 47만 7천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74%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사진/하나투어
하나투어의 올해 2분기 해외 패키지 송출객수가 47만 7천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74%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사진/하나투어

[트래블바이크뉴스=김지현 기자] 하나투어의 올해 2분기 해외 패키지 송출객수가 47만 7천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74%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동남아, 일본 등 근거리 여행지의 인기가 여전한 가운데 중국은 수요가 14.1%로 전년 4.4% 대비 크게 높아졌다. 그러나, 계절적 비수기 영향으로 직전 분기 송출객수 대비 1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하나투어는 올해 2분기 해외 패키지 송출객수가 47만 7천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74% 증가했다고 밝혔다.

2분기 해외 패키지 송출객의 지역별 비중은 동남아(37%), 일본(29.6%), 중국(14.1%), 유럽(10.8%), 남태평양(6.1%), 미국(2.4%) 순으로 나타났다. 동남아, 일본 수요가 높은 비중을 차지했고, 중국은 14.1%로 전년 4.4% 대비 크게 높아졌다.

중국 여행수요는 전년 동기 대비 465% 증가했다. 최근 중국의 항공 공급석이 확대됨에 따라 장자제, 백두산, 청두를 중심으로 자연스럽게 여행수요가 증가했다. 하나투어는 이러한 수요 회복세에 힘입어 하반기에는 지방 출발 상품을 확대하는 등 중국 여행수요 회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번 2분기 송출객수는 계절적 비수기의 영향을 받아 직전 분기인 1분기 대비 19% 감소했으나, 중국과 유럽의 성장세는 지속됐다. 중국은 1분기 대비 69% 증가했고 유럽은 55% 증가하면서 두 지역 모두 코로나19 이후 분기 최대 송출객수를 기록했다.

그리고 고객 선택형 결합상품 ‘내 맘대로’ 서비스를 비롯해 라이브커머스 ‘하나 LIVE’, 여행 영상 콘텐츠 ‘숏플’ 등의 신규 온라인 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2분기 모바일 앱 순방문자수(UV)는 전년 대비 39% 증가했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여름휴가와 추석 연휴 등 다가오는 성수기에 대비해 항공 좌석 확보에 나서고 여행의 퀄리티를 높여 차별화된 여행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