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사와 자전거] 부시, 상이용사들과 함께 5년째 라이딩
상태바
[명사와 자전거] 부시, 상이용사들과 함께 5년째 라이딩
  • 조용식
  • 승인 2015.05.06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지 W 부시 전 미국대통령이 지난 4월 30일부터 5월 2일까지 미국 텍사스에서 부상당한 상이용사 20여 명과 함께 '100km 자전거 타기' 행사를 펼치고 있다. 사진 제공 / 부시연구소
조지 W 부시 전 미국대통령이 지난 4월 30일부터 5월 2일까지 미국 텍사스에서 부상당한 상이용사 20여 명과 함께


[트래블바이크뉴스] 조용식 기자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성조기를 휘날리며 상이용사와 함께 5년째 펼쳐지고 있는 '100km 자전거 타기' 행사가 화제다.

부시연구소는 지난 4월 30일부터 부시 전 대통령을 포함해 20여 명의 상이용사와 텍사스 와코 지역을 출발, 텍사스 사막을 가르며 3일간의 라이딩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공개했다.

► 부시연구소 메인 화면을 장식한 부시 라이딩 사진. '100km 자전거 타기' 대회에 참여하고 있는 부시와 상이용사들이 산악자전거를 타고 텍사스를 달리고 있다.

► 성조기가 날리고 있는 텍사스 들녘을 '100km 자전거 타기' 참가자들이 달리고 있다.

► 부시 전 대통령이 함께 라이딩을 하고 있는 상이용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해 부시 전 대통령과 함께 라이딩을 한 17명의 상이용사 중에는 육군 하사로 은퇴한 여성 군인도 포함됐다. 이들은 산악자전거를 타고 텍사스 산악과 사막을 누비며 100km를 달렸다.

부시 전 대통령은 "상이용사들이 보여준 '믿을 수 없을 만큼 용감한 기개'에 감사한다"며, "역사상 가장 위대한 조국에 살고 있다는 사실에 감사하자"고 말했다.

부시연구소는 부시 전 대통령이 지난 2004년 무릎 관절을 다친 후, 그해 5월부터 자전거에 입문했으며, 지난 5년간 매년 100km 자전거 타기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행사 참석자들이 타고 달린 자전거는 자전거 업체인 'TREK'이 협찬했다.

► 부시 전 대통령과 상이용사들이 잠시 휴식을 취하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모습.

► 부시 전 대통령이 상이용사들과 함께 환하게 웃으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부시 전 대통령은 5년째 상이용사들과 함께 '100km 자전거 타기'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 '100km 자전거 타기'의 자전거는 미국 자전거 업체 'TREK'이 협찬했다.

부시연구소 홈페이지(
http://www.bushcenter.org/)에는 부시 전 대통령과 부상당한 상이용사가 함께 라이딩 하는 모습을 메인 사진으로 게재하고 있다.

아래 동영상은 지난해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이 참여한 '100km 자전거 타기' 공식 영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